KHF USA

최 응 표 (뉴욕에서) 1950년 12월 13일, 미 제1해병사단장 올리버 스미스 장군은 흥남철수작전이 시작되기 직전 장진호 전투에서 전사한 해병대원들의 임시묘지(흥남)를 찾았다. 무덤 앞에 선 스미스 장군은 “너희들의 죽음은 결코 헛되지 않다. 이 민족은 피를 흘려서라도 구원해야할 가치 있는 민족이다.”라는 말을 하며 머리를 숙였다. 부하들의 죽음 앞에 용서를 비는 가슴 무거운 묵념이었다. 스미스 장군은 장진호에서 흥남까지 항공으로 철수하라는 상부의 지시까지 어겨가며 한국인 피난민을 살리기 위해 부상병들만 항공으로 후송하고 일반 장병들은 피난민을 보호하며 피난민과 함께 육로로 철수했다. 만일 상부의 지시대로 항공으로 철수했다면 장병들의 희생은 없었을 것이다. 하지만 스미스 장군은 죽음을 각오하고 자유를 찾아 나선 피난민들을 지옥의 땅에 그대로 내버려 두고 떠날 수가 없었다. 피와 충성, 신뢰와 전우애로 한Read More →

최응표 (뉴욕에서) 프로쿠루스테스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흉포(凶暴)한 강도다. 프로쿠르스테스는 지나가는 행인을 붙잡아 자신의 침대에 눕힌 다음 행인의 키가 침대보다 크면 침대길이에 맞게 잘라내고, 키가 작으면 침대길이에 맞도록 억지로 늘려서 죽였다. 그런데 그의 침대에는 침대의 길이를 조정하는 보이지 않는 장치가 있어 그 누구도 침대의 길이에 꼭 맞는 사람이 없었다. 그러나 그처럼 흉포한 프로크루스테스의 악행도 테세우스라는 영웅에 의해 끝이 난다. 테세우스는 프로크루스테스를 잡아 같은 침대에 눕히고 똑같은 방법으로 머리와 다리를 잘라 처치해버렸다. 지금 청와대에 한국판 프로크루스테스 침대를 만들어놓고 국정을 제멋대로 농단하는 38주사파들은 이석기가 법정에서 “2012년 대선에서 야당후보(문재인)가 대통령이 되었다면 오늘 내가 이 자리에 서는 일은 없었을 것”이라 하며 이석기가 기다렸던 바로 그 세력이다. 청와대 중심세력은 김일성, 김정일,Read More →

[인터뷰] 최응표 ‘한국사 바로알리기 미주본부’ 대표 “歷史는 결코 인간을 배신하지 않는다. 歷史의 진행은 언제나 정의롭고 정직하기에 반드시 본래 제자리로 돌아간다는 것을 굳게 믿고 있다. 자국(自國)의 역사왜곡부터 바로 잡자는 국민의 목소리가 시청 광장의 촛불을 덮어버리는 날, 진정한 자유와 통일은 스스로 찾아올 것이다.” 최응표(재미교포) 대표/조갑제닷컴 고대 로마의 정치가이자 철학자인 키케로(Cicero)는 “대개 위대한 국가는 젊은이들에 의해 무너진다. 그리고 노인들이 회복시킨다”고 말했다. 이는 ‘한국사 바로알리기 미주본부(Korea History Forum)’를 이끌어온 최응표(崔應杓, 85세, 재미교포) 대표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名言인 듯하다. 최 대표는 左派정권시절 윤영제, 박동수, 故한창섭 씨 등과 함께 ‘韓美자유수호운동본부’를 조직하여 국내 保守인사들을 수차례에 걸쳐 미국으로 초청하여 안보강연을 가졌다. 평소 절약을 신조로 여겨온 그였으나 애국운동에는 자비를 아끼지 않았던 것으로 교포사회에 잘Read More →

만화 역사책 펴낸 ‘한국사 바로알리기 미주본부’ 최응표 대표 “건국 주역들을 기억하고 감사할 줄 아는 국가와 민족이 바로 역사를 움직이고 세계를 선도할 수 있습니다. 잘못된 교육으로 인해 젊은이들이 한국에 대해 부정적 인식을 갖고 애국심을 잃어가는 모습을 보면서 올바른 역사교육의 중요성을 절감하게 됐습니다.”  대한민국 건국과정 등을 담은 역사책 ‘대한민국 탄생, 기적의 시대’를 최근 발간한 최응표(85·사진) ‘한국사 바로알리기 미주본부’ 대표는 26일 문화일보 인터뷰에서 “미국에서 태어난 교포 2·3세들은 물론, 한국의 젊은이들에게도 대한민국 건국과정 등을 바로 알려 조국에 대한 사랑과 자긍심을 심어주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최 대표는 “한국에서 일부 교사가 ‘6·25 전쟁 북침설’을 주장하고, 이를 학생들이 무비판적으로 수용하는 모습을 보면서 큰 충격을 받았다”고 말해 이 같은 상황이 저서 발간의Read More →

▲ 최응표 한국사바로알리기 운동본부 대표 지난 3월 20일 오후 6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 19층에서 <대한민국 탄생, 기적의 시대(THE BIRTH OF KOREA, MIRACLE YEARS 1945~1948)> 출판 자축회가 열렸다. ‘KOREAN HISTORY FORUM’과 ‘USA 한국사 바로알리기 미주본부’ 주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최응표 한국사바로알리기 운동본부 대표를 비롯해 양철우 교학사 회장, 이인호 KBS 이사장, 김동길 박사, 이인수 박사, 홍택정 문명고 이사장, 곽일천 서울디지텍고 교장, 인보길 이승만연구소 공동대표 등이 참석했다. ‘대한민국 탄생, 기적의 시대’는 험난한 시대 건국이란 지난한 과정을 거친 대한민국의 위대한 탄생을 재미있고 알기 쉽게 그린 만화책이다. 영한대역으로 출판됐다. 대한민국 건국 과정을 만화로 제작해 영한으로 내면 미국 교포 아이들 뿐 아니라 한국의 아이들까지 잘 읽을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최응표(86) 한국사바로알리기Read More →